logo

복산초등부
2015.05.31 07:55

2015년 05월 31일 신가말씀나눔지

댓글 0 조회 수 1353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성경말씀 : 잠언 16:16-30

* 주 제 : 하나님의 말씀을 따라 사는 삶에는 생명이 있으나 교만한 자의 길은 사망으로 향한다.

* 내 용 : 잠언 16:16-19은 지혜와 명철, 교만과 겸손에 대한 잠언이며, 20-24절은 선한 자가 선한 말로 얻게 될 유익을 이야기하며, 25-30절은 악한 자가 악한 말로 얻게 될 멸망을 말한다.

16: 지혜와 명철은 우리 삶의 정신과 영을 풍부하게 해주고 이 세상을 긍정과 따스함으로 바라볼 수 있는 힘을 주지만 지혜와 명철이 없는 물질적인 부는 사람을 욕심쟁이로 만들 뿐이다. 17: 잠언에서 ’, ‘대로는 율법 혹은 지혜, 명철의 삶을 가리키는 말이다. 율법을 따라 사는 삶, 지혜와 명철에 따라 사는 삶은 답답하고 큰 물질적 부를 가져다주지는 않지만, 거기에 생명이 있다. 18: 패망 앞에는 반드시 교만이 있고,

넘어짐 앞에는 반드시 높아진 마음이 있다. 19: 가난한 마음이 교만으로 이룬 물질적인 부보다 더 낫다는 것을 말한다.

23: 하나님의 말씀의 묵상을 통해 나오는 말에는 명철과 슬기로움이 있어 설득력이 있다. 25: 사람이 보기에는 바르게 보이는 길이지만 사망으로 인도하는 길, 즉 앞에서 말한 교만의 길을 경고한다.

26: 인간의 일에 대한 욕구는 먹고 마시기 위함을 핑계로 하지만 그 욕구는 채워질 수 없음을 경고한다. 이어서 27-30절에서는 26절에서 말한 자들의 유형을 소개한다. 27절에서는 불량한 자, 28절에서는 패역한 자, 29절에서는 강포한 자, 30절에서는 눈짓을 하는 자이다.


본문 Q&A

1. 오늘 어떤 말씀을 들었니?

자녀 : 두 가지 길에 관한 이야기요.

부모 : 그래? 이 두 가지 길이 어떤 길인지 말해볼래?

 

2. 말씀을 듣고 어떤 생각이 들었니? 느낀 것이나 깨달은 것이 있니?

자녀 : 생명이 있는 길을 가야 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어요.

부모 : 그렇구나! 그 길을 가기 위해 어떻게 해야 하는지 말해볼래?

3. 말씀을 듣고 우리는 어떻게 살아야 할까?

자녀 : 교만하지 않고 하나님만 바라보는 삶을 살아야겠어요.


?

꿈마을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복산유년부 부모님과 함께하는 도전! 성경골든벨  file 신가담당자 2015.10.30 4308
170 복산소년부 2015년 5월 31일 신가말씀나눔지  file 신가담당자 2015.06.04 1046
» 복산초등부 2015년 05월 31일 신가말씀나눔지   신가담당자 2015.05.31 1353
168 복산소년부 2015년 5월 24일 신가말씀나눔지  file 신가담당자 2015.05.24 917
167 복산소년부 2015년 5월 17일 신가말씀나눔지  file 신가담당자 2015.05.17 852
166 복산소년부 2015년 5월 10일 신가말씀나눔지  file 신가담당자 2015.05.10 1124
165 복산유년부 구주대망 2015년 5월 10일 유년부 신가말씀나눔지  file 신가담당자 2015.05.09 1769
164 복산소년부 2015년 4월 26일 신가말씀나눔지  file 신가담당자 2015.04.26 1233
163 복산소년부 2015년 소년부 신가말씀나눔지  file 신가담당자 2015.04.19 1117
162 복산초등부 2015년 04월 05일 신가말씀나눔지   신가담당자 2015.04.05 1547
161 복산초등부 2015년 03월 29일 신가말씀나눔지   신가담당자 2015.03.29 169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 18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XE Login